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30 소귀에 경 읽기 최고관리자 2012.09.12 2232
29 원님 덕에 나팔 분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959
28 개천에서 용난다 최고관리자 2012.09.28 1942
27 친구따라 강남간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891
26 티끌모아 태산이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890
25 관용수화로 표현하는 속담과 고사성어 최고관리자 2012.09.12 1875
24 간에 붙었다 쓸개에 붙었다 한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861
23 용 머리에 뱀 꼬리 최고관리자 2013.12.16 1847
22 꿩 대신 닭이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830
21 이심전심 최고관리자 2013.12.16 1829
20 눈뜬 장님이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826
19 마파람에 게눈 감추 듯 한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808
18 군계일학 최고관리자 2013.12.16 1794
17 가는말이 고와야 오는 말이 곱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788
16 작심삼일 최고관리자 2012.09.12 1787
15 벼룩의 간을 빼 먹는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784
14 윗물이 깨끗해야 아래 물도 깨끗하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778
13 개천에서 용난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751
12 거짓말도 해 버릇하면 는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742
11 망둥이가 뛰자 꼴뚜기도 뛴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699
10 가랑비에 옷 젖는줄 모른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697
9 닭 쫒던 개 지붕 쳐다본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679
8 문경지교 최고관리자 2013.12.16 1677
7 일사불란 최고관리자 2012.09.12 1670
6 고래 싸움에 새우 등 터진다. 최고관리자 2012.09.12 1669
5 산전수전 다 겪었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666
4 똥 누러 갈적 마음 다르고 나올적 마음 다르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580
3 명 짧은 놈은 못 먹고 죽겠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561
2 가는 날이 장날이다 최고관리자 2013.12.16 1543
1 백문이 불여일견 최고관리자 2013.12.16 1403